Subscribe

로지스팟의 새로운 소식을 받아보세요!

로지스팟의 소식이 궁금하신가요?
이메일을 통해 로지스팟의 새로운 소식을 받아보세요.

  • 로지스팟, 코로나19 국내 첫 발생 시점인 올해 2월부터 10월까지 화물차량 운송 데이터 변화 분석
  • 코로나19 영향으로 신선식품 수요 급증, 냉장차 배차요청 작년 대비 17%증가
  • 코로나19 감염병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됐던 영남지역 상차율 38.8% 감소
<2019년 대비 2020년 냉장차 수요 그래프>

국내 1위 디지털 통합 물류 서비스 기업 로지스팟㈜ (www.logi-spot.com 공동대표 박준규, 박재용)이 자사의 화물운송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코로나19 영향으로 인해 가정 내 신선식품 소비가 급증하면서 올해 화물 운송 시장의 냉장차 배차 수요가 작년 대비 대폭 증가하였다고 11일 밝혔다.

로지스팟은 자사가 운영하는 디지털 화물 운송 플랫폼과 10만여대의 화물차량 네트워크에서 나오는 다양한 데이터를 분석해서 유의미한 정보를 제공하는 ‘로지스팟, 데이터 인사이트 (LOSISPOT Data Insight)’를 발행하고 있으며, 이번 리포트에서는 올해 발생한 코로나19가 국내 화물 운송 시장에 어떤 영향을 미쳤는지에 대해 분석한 데이터를 공개하였다.

이번 조사에 따르면 코로나19가 국내에 처음 발생한 2월부터 10월까지 냉장차 배차요청이 작년 대비 약 17% 상승하였으며, 냉동차 배차요청은 작년과 비슷한 결과가 나타났다.

이는 코로나로 인해 국내 소비자들이 집에 머무는 시간이 늘고 가정 내 신선식품 소비가 급격히 증가하면서, 신선식품 배송을 위한 콜드체인 운송이 증가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코로나19로 인해 지역 화물 운송 시장에도 큰 변화가 나타났다.

특히 감염병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되었던 대구와 경북 일부 지역은 재난지역으로 지정되었던 기간 동안 화물의 물동량이 급격히 줄어들어, 영남지역에서 화물을 실어오는 상차율이 작년보다 38.8%나 감소하였다.

물량이 많아서 화물차 운송기사들이 경기, 호서 지역 다음으로 많이 선호했던 지역이 영남지역이었던 2019년 데이터와 비교해보면, 코로나19로 인해 지역 화물 운송시장이 많은 영향을 받고 있음을 알 수 있다.

로지스팟은 냉동/냉장 차량 내 온도관제 시스템과 앱, 웹을 통한 실시간 배송현황 정보를 통해 기업의 식자재 혹은 신선식품의 안전한 배송을 책임지고 있으며, 화물운송차 배차 시, 차주와 화주에게 코로나 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한 필수사항들을 권고하고 있다.

로지스팟의 박준규 대표는 “퀵, 택배 등 고객을 만나기까지의 운송인 라스트마일 (Last mile)의 급증세로 인해 이와 밀접하게 연결되어 있는 기업간 운송 영역인 미들마일 (Middle mile)에도 변화가 나타났다.”고 말하며 “로지스팟은 디지털 운송 플랫폼 기반의 운송 데이터 분석과 최적화된 컨설팅을 통해, 변화하는 화물 운송 시장환경에 빠르게 대응하면서 기업이 안정적인 비즈니스를 지속 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고 말했다.

이번 리포트는 로지스팟 블로그 (https://blog.logi-spot.com/)에서 내려 받고 전문을 확인할 수 있다.

2020.11.11


로지스팟은 고객사의 운송을 효율적으로 운영할 수 있도록 IT 플랫폼을 통해, 업무의 효율성을 제공하기 위해서 노력하고 있습니다. 

로지스팟의 서비스가 궁금하세요?
지금 상담신청 해보세요.